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17/12/18 [09:15]
시중은행 주택담보대출 금리 인상…최고 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KB국민은행과 신한은행 등 5대 시중은행들이 오늘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일제히 인상한다.

 

이번 금리 인상은 최근 은행연합회가 공시한 11월 코픽스 상승에 따른 것으로 은행들의 적용할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신규취급액 기준으로 최저 2.83%에서 최고 4.6%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은행 중 변동금리형 주담대 최고 금리가 가장 높은 곳은 NH농협은행으로 연 4.57%를 기록했다. 3억원을 대출받을 경우 연 이자부담만 최고 1371만원에 이르는 수준이다. 이어 KEB하나은행이 연 3.220~4.504%, KB국민은행 연 3.26~4.46%, 우리은행 연 3.17~4.17%, 신한은행 연 3.12~4.43% 순으로 높았다.

 

최저금리가 가장 낮은 곳도 NH농협은행으로 5개 시중은행 중 유일하게 연 2%대 금리를 유지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