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만 기자 기사입력  2018/07/03 [16:56]
올 하반기부터 기초연금․장애인연금 인상
전남도, 달라지는 보건․복지시책 발표…어린이 인플루엔자 접종 확대 등 6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가 기초연금과 장애인연금 인상, 어린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상 확대 등 올 하반기에 달라지는 6건의 보건·복지 분야 주요 제도와 시책을 발표했다.

 

3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안정적 소득기반 제공과 생활안정을 위해 월 최고 209000원을 지원해온 기초연금을 9월부터 25만 원까지 인상한다.

 

중증장애인의 소득 보전을 위한 장애인연금 기초급여액은 기존 월 최고 206000원에서 9월부터 최고 25만 원까지 인상한다.

 

겨울철 어린이집·유치원생 및 초등학생 인플루엔자 유행 예방의 접종 대상은 기존 생후 6~59개월에서 만 12세까지로 확대한다.

 

경로당 냉난방비 보조금의 경우 그동안 사전 지급해 사용 후 정산하는 방식으로 지원됐으나, 101일부터는 증빙자료를 첨부해 신청하면 바로 지급하는 방식으로 전환해 정산 절차의 번거로움을 없앴다.

 

또 간접흡연으로부터 어린이의 건강보호를 위해 1231일부터 유치원·어린이집 시설의 경계선으로부터 10미터 이내의 구역에서는 담배를 피울 수 없도록 금연 구역을 확대한다.

 

이 밖에도 개인위생과 공중보건을 위해 사용하는 물티슈용 마른티슈, 팬티라이너 등 위생용품에 대한 위생용품관리법이 확대 시행되는 등 생산에서 판매까지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문동식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은 하반기에도 달라지는 보건·복지 제도와 시책을 적극 홍보해, 바뀐 제도를 몰라 수혜를 받지 못하는 사례가 없도록 하겠다.”앞으로도 새로운 맞춤형 복지시책을 계속 발굴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